서브타이틀 이미지 입니다.
게시판

공지사항

현장 감각 뛰어난 신임 교원 대거 영입
등록일
2021-04-02
작성자
만화애니메이션학과

영화감독, PD, 사진작가, 前경북경찰청장 등

경일대학교(총장 정현태)는 2021학년도를 맞아 각 분야 국내 최고 전문가 들을 신임 교원으로 대거 영입했다.

특히 영상콘텐츠제작학과와 사진영상학부에 신규 임용된 교수들은 영화감독, PD, 디지털 사진 및 디지털 영상 전문가, 사진작가 등으로 활동하며 각 분야의 최고의 전문가로서 대외적으로 실력을 인정받은 만큼 학생들에게 강화된 실무중심 교육을 펼치며 교육의 질을 높일 예정이다.

이번 학기 영상콘텐츠제작학과 조교수로 임명된 조창열 감독은 영화 ‘어게인’으로 2019년 서울국제영화제에서 최우수 한국 영화로 선정된 실력 있는 영화제작자이다. 연극 연출가에서 작가를 거쳐 영화감독이 된 그는 영화 기획개발, 제작, 시나리오, 연출 등의 분야에서 활동했다. 수업을 통해 그동안 각 분야에서 다양하게 쌓아온 자신만의 노하우를 학생들에게 생생히 전달해 줄 것으로 기대한다.

조선일보 취재기자를 거쳐 TV조선 제작 PD로 활동한 이학준 교수는 영상콘텐츠학과 부교수로 임명되었다. 수년간 신문기자, 온라인 뉴스 기획자, 다큐멘터리 영화감독, 예능 프로그램 연출자 등으로 활동한 그는 국내에서 유일하게 미국 에미상에 세 차례 후보로 올랐으며 2018년 전주국제영화제의 JCP(전주시네마프로젝트)에 선정된 바 있다. 이 밖에 2017년 싱가폴 아시안 TV 어워즈 베스트 다큐멘터리 부문 대상, 2018년 미국 휴스턴영화제 메디컬 다큐멘터리 부문 대상 등을 수상했다. 이교수는 다큐멘터리 연출, OTT(Over The Top) 프로그램 기획, 드라마 대본 작성법 등을 강의할 예정이다.

사진영상학부에는 특수 사진, 디지털 사진, 디지털 영상 전문가가 조교수로 임용되었다. 박은광 교수는 서울과 뉴욕을 오가며 다수의 전시를 개최하며 특수 사진 작업을 해왔다. 2013년에는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수여하는 오늘의 젊은 예술가상(미술부문)을 수상하였다.

또한 김현서 교수와 이승원 교수는 각각 디지털 사진, 디지털 영상 분야에서 실무를 경험한 현장 감각이 뛰어난 전문가이다. 김현서 교수는 패션·상업 스튜디오 리터처로 근무한 ‘디지털 그래픽스 기술 전문가’로서 포토샵, 사진 리터칭 수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승원 교수는 영상편집 실무 경험을 바탕으로 영상편집, 영상 색보정 강좌 등의 전문적인 강의를 선보이는데 힘쓸 것이다.
 
이외에도 前경북지방경찰청장 박건찬 박사를 경찰행정학과에 부교수로 임명하였으며, 간호·응급구조·전기·철도·건축·스포츠·상담심리·만화애니메이션학과에도 관련 분야 최고의 석학들을 교수로 초빙했다.
 
정현태 총장은 “우수 교원 확보는 교육의 질을 높이는 원동력이기 때문에 훌륭한 교수를 모셔오기 위한 노력은 앞으로도 계속될 것”라며 “신임 교원들은 현장 감각이 뛰어난 전문가들로서 학생들에게 전공지식 전수는 물론 현장 실무능력도 향상시켜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아래 사진 좌측부터 조창열, 이학준, 박은광, 김현서, 이승원 교수

현장 감각 뛰어난 신임 교원 대거 영입